안철수 “대장동 이익은 환수해 입주민에게 돌려줘야”


[아이뉴스24 변준성 기자] 안철수 국민의힘 분당갑 국회의원 후보가 지난16일 판교대장지구 현지 입주민들이 갈망하는 주제로 간담회를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안철수 국민의힘 분당갑 국회의원 후보(왼쪽)가 지난 16일 저녁, 판교대장지구 현지 입주민들이 갈망하는 주제로 간담회에 참석해의견을 경청하고 있다. [사진=안철수 후보캠프]

판교 ‘풍경채어바니티’ 5동의 회의실에서 열린 이날 간담회에는 주민 대표 등 100여 명이 참석해 대장지구 개발 이익금은 환수해서 대장지구 환경 개선에만 사용해 줄 것을 한 목소리로 요구했다.

또한 시급한 지역 현안으로 학급과밀화 해소 대책, 교통 인프라 확충, 지하철 노선연장, 대장동 분동(分洞), 송전선 지중화 추진 등에 대한 해결 방안 마련 등을 요청했다.

안 후보는 “대장동 개발 이익은 반드시 환수돼야 하고, 이 자금 역시 주민들이 바라는대로 지역 발전에 우선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하겠다”면서 “도로, 전철 건설 등 교통 인프라 문제는 각 지역별 협조가 필요한 사안인 만큼 여야를 떠나 인접 지역구 의원들과 협력해서 해결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그는 특히 “과밀 학급 문제는 학생 발생률이 예상보다 5배나 늘어났기 때문인데 대책을 세웠어야 했다”고 강조하고 “지역 교육청 등과 협의해서 해결 방안을 적극적으로 모색할 것” 이라고 말했다.

한편 안철수 후보는 이날 행사를 마치고 기자와 만나 백브리핑을 간략히 가졌다. 이 자리서 “대장동 주민들께 어떤 말씀 들으셨고 또 어떤 생각이 드셨는지 궁금하다”는 질문에 그는 “여러 말씀해 주셨다. 사실 제가 대장동 주민분들 만나 뵌 게 오늘로서 세 번째로 그래서 이미 만나 뵈었던 분들도 많다”고 밝혔다.

대한 의견을 나눴으며, 정민영 판교총연합회장으로부터 대장지구 주민들의 요구사항을 전달받았다.

/성남=변준성 기자(tcnews@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