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서준x한서희→위하준, '경성크리처' 넷플릭스 공개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박서준, 한서의 주연의 '경성크리쳐'가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된다.

'경성크리처'는 시대의 어둠이 가장 짙었던 1945년의 봄, 생존이 전부였던 두 청춘이 탐욕 위에 탄생한 괴물과 맞서는 크리처 스릴러. '낭만닥터 김사부' '구가의 서' 강은경 작가가 각본을, '스토브리그' 정동윤 감독이 연출을 맡아 1945년 경성, 격동의 한복판으로 시청자를 초대한다. 경성을 뒤흔든 괴물의 등장과 괴물보다 더 괴물 같은 사람들에 맞서 사투를 펼치는 이들의 이야기가 압도적인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박서준-한소희-수현-김해숙-조한철-위하준이 '경성크리처'로 호흡을 맞춘다. [사진=어썸ㅇ엔티, 9아토엔터테인먼트, YG엔터테인먼트, 준앤아이, 눈컴퍼니, 엠에스팀엔터테인먼트]

'이태원 클라쓰' '김비서가 왜 그럴까' 등 장르를 넘나들며 흥행 불패 기록을 이어온 박서준이 경성 최고의 자산가이자 전당포 금옥당의 대주 장태상으로 분한다. 장태상은 경성 제1의 정보통으로 통하며 정의보다 돈을 우선시하지만 연쇄 실종사건을 쫓던 중 윤채옥과 얽히며 전혀 다른 인생을 맞이한다.

'마이 네임' '알고있지만' 등에서 대체불가 존재감을 입증한 한소희는 죽은 사람도 찾아낸다는 소문난 토두꾼 윤채옥을 연기한다. 윤채옥은 어린 시절부터 아버지와 함께 만주와 상해를 넘나들며 실종된 사람들을 찾아온 토두꾼답게 날카로운 눈과 날렵한 움직임을 자랑한다.

선 굵은 연기로 강렬한 존재감을 발휘하는 명품 배우들도 가세했다. 글로벌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수현은 경성 일대를 호령하는 집안의 안주인인 마에다로 분한다. 마에다는 완벽한 포커페이스의 소유자로 연쇄 실종사건과 얽히며 긴장감을 불어넣는다. 김해숙은 금옥당의 집사인 나월댁 역을 맡아 장태상의 든든한 버팀목으로 존재감을 뽐낸다. 조한철은 십 년 전 사라진 아내를 찾기 위해 실종사건을 쫓아온 윤채옥의 아버지인 윤중원으로 분해 극에 무게감을 더한다. 위하준은 장태상의 절친이자 독립군인 권준택 역을 맡았다. 권준택은 실종된 동료를 구하기 위해 장태상의 위험한 여정에 동참하게 된다.

'경성크리처'는 드라마 '미스티' '로맨스는 별책부록' 등을 선보인 글앤그림미디어와 '킹덤: 아신전' '스위트홈'의 스튜디오드래곤, '사내맞선' '이 구역의 미친 X'의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공동 제작한다.

/김양수 기자(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