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FA 2022] 삼성 '폴더블폰 대중화' 청신호…'갤Z4' 유럽서 판매 '신기록'


英·獨·佛 등 모든 출시 국가서 초기 판매 호조…전년비 출하량 두 배 증가

[아이뉴스24 장유미 기자] 삼성전자가 최근 글로벌 출시한 '갤럭시 Z플립4'와 '갤럭시 Z폴드4'가 유럽에서 전작을 훨씬 뛰어넘는 판매 실적을 올리며 '폴더블폰 대중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삼성전자 구주총괄 마케팅팀장 벤자민 브라운(Benjamin Braun) 상무는 독일 베를린에서 열리는 유럽 최대 가전전시회 'IFA 2022' 개막에 앞서 지난 1일(현지시간) 개최된 '삼성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갤럭시 Z플립4'와 '갤럭시 Z폴드4'의 유럽 초기 판매가 신기록을 달성, 출하량은 전작 대비 2배 증가했다고 밝혔다.

삼성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삼성전자 구주총괄 마케팅팀장 벤자민 브라운(Benjamin Braun) 상무가 발표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앞서 삼성전자는 지난달 26일 영국, 독일, 프랑스, 스페인, 네덜란드 등 유럽 주요 36개국에서 '갤럭시 Z플립4'와 '갤럭시 Z폴드4'을 출시했다. 또 출시 전 국가에서 초기 견조한 판매를 이어가며 전작을 상회하는 성적을 거두고 있다.

삼성전자의 폴더블 스마트폰 신작 판매가 유럽 시장에서도 순조롭게 출발하며 올해 삼성전자가 목표로 하고 있는 글로벌 시장에서의 폴더블 대중화에도 보다 가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삼성전자는 유럽 시장에서의 '갤럭시 Z 플립4'와 '갤럭시 Z 폴드4'의 판매 비중이 약 6대 4라고 밝혔다. 색상은 'Z 플립4'의 경우 그라파이트와 보라 퍼플의 인기가 높고, 'Z 폴드4'는 그레이 그린과 팬텀 블랙 색상이 강세로 나타났다.

유럽 시장에서도 '갤럭시 Z 플립4'의 감각적인 디자인과 증가된 배터리 용량이 호평 받고 있다. 특히 폴더블에서만 가능한 다채로운 촬영 경험인 '플렉스캠(FlexCam)' 기능이 현지 GZ∙YM 소비자들의 구매 욕구를 자극하고 있다.

올해 판매량이 크게 늘어난 갤럭시 Z폴드4는 멀티테스킹을 극대화하는 태스크바(Taskbar) 기능과 8g 이상의 체감이 가능한 중량 감소가 유럽 현지 소비자들에게도 크게 호평 받고 있다.

삼성 프레스 컨퍼런스에서 삼성전자 구주총괄 마케팅팀장 벤자민 브라운(Benjamin Braun) 상무가 발표하는 모습 [사진=삼성전자]

또 삼성전자는 이날 행사에서 이전 출시한 갤럭시 폴더블 스마트폰, '갤럭시 워치4' 시리즈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9월 초부터 시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갤럭시 Z 폴드 시리즈와 Z 플립 시리즈는 One UI 4.1.1이 적용되며 갤럭시 워치4는 One UI 워치 4.5로 업데이트 된다.

이를 통해 해당 모델을 사용하는 소비자들도 '태스크바(Taskbar)'와 같이 개선된 '멀티테스킹'과 '플렉스캠 (FlexCam)' 기능을 경험할 수 있게 됐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보다 많은 갤럭시 폴더블 스마트폰과 워치 사용자들이 최신 모바일 경험을 누릴 수 있도록 지속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업데이트 관련 권역별, 국가별 상세 일정은 추후 안내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유미 기자(swee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