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LGU+, 천안시에 AI 기반 지능형교통체계 구축


효율적 교통체계 통해 차별적 교통 이용경험 제공

[아이뉴스24 안세준 기자]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AI 기반의 지능형교통체계(ITS, Intelligent Transportation Systems)를 천안시에 구축했다고 23일 밝혔다.

LG유플러스 관계자가 천안시에 설치된 긴급차량 출동 알림 전광판을 점검하는 모습. [사진=LGU+]
LG유플러스 관계자가 천안시에 설치된 긴급차량 출동 알림 전광판을 점검하는 모습. [사진=LGU+]

지능형교통체계(ITS)는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해 교통체계 안전성과 효율성을 높이는 시스템이다. 2005년부터 ITS를 구축하기 시작한 천안시는 LG유플러스가 제공하는 AI 업그레이드를 통해 자율주행, 차세대 교통정보시스템 등 미래 교통체계 초석을 마련하고 있다.

LG유플러스는 천안시 13개 주요 도로에 △AI스마트교차로 △AI보행신호연장시스템 △바닥형 보행신호등 △DSRC-RSE(노변기지국) △긴급차량 출동 알림 전광판 등 5가지 첨단 솔루션을 구축하고 상용 서비스를 시작했다.

AI스마트교차로는 교통정보를 수집하고 AI 영상인식을 통해 교통법규 위반 차량을 자동 감지한다. AI보행신호연장시스템은 AI가 사람을 인식해 노인, 영유아 등 교통약자가 길을 건널 시 횡단보도 신호 시간을 자동으로 늘려준다. 바닥형 보행신호등은 보행자와 운전자가 더욱 쉽게 신호를 인지할 수 있도록 도와줘 사고를 예방한다.

노변기지국은 교통정보의 정확도를 높이고, 각 기지국 사이 정확한 소요 시간을 산출해 운전자에게 전달한다. 긴급차량 출동 알림 전광판은 119구급차 등 긴급차량 운행 시 전광판을 통해 우선신호 상황을 알려준다.

강종오 LG유플러스 모빌리티사업담당(상무)은 "대한민국 교통 요충지인 천안시에 미래 교통의 초석인 ITS사업을 AI를 통해 업그레이드할 수 있어 기쁘다"며 "천안시를 포함해 전 국민에게 AI기반 기술을 통해 스마트하고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안세준 기자(nocount-jun@inews24.com)







alert

댓글 쓰기 제목 LGU+, 천안시에 AI 기반 지능형교통체계 구축

댓글-

첫 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

로딩중
포토뉴스